[TV리포트=조혜련 기자] 배우 하지은과 박정원이 영화 ‘기방도령’으로 관객들과 만난다.

 

하지은 박정원은 오늘(10일) 개봉한 영화 ‘기방도령’에서 각각 난설(예지원)이 운영하는 유수 깊은 기생집 연풍각의 둘째 기생 미령, 기생 춘분 역을 맡아 열연했다.

 

극중 미령은 연풍각과 난설을 진심으로 걱정하는 인물. 춘분은 허색(이준호)의 곁에서 그를 따르며 친남매 같은 케미를 보여주는 캐릭터다.

 

드라마 ‘손 the guest’ ‘여우각시별’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 벌’를 비롯해 다양한 장르에서 개성 있는 연기를 선보인 하지은과 OCN ‘프리스트’에서 강렬한 연기로 시청자에 눈도장 찍은 박정원. 이들의 활약이 ‘기방도령’에서도 빛날 전망이다.

 

한편 ‘기방도령’은 남존여비 관념으로 여인들이 억압받던 옛 시절 조선 최초로 남자 기생이 되어 여인들의 심장을 뛰게 하는 귀여운 사랑꾼 허색(이준호)과 시대를 앞서가는 진보적인 사고방식을 가진 꽃처럼 화사한 여인 해원(정소민)이 진실한 사랑을 찾아 벌이는 신박한 사극 이야기이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사진=스타빌리지 엔터테인먼트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