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진경이 6일 오후 서울 양천구 SBS에서 열린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2’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낭만닥터 김사부 2’는 지방의 초라한 돌담병원을 배경으로 벌어지는 괴짜 천재 의사 ‘김사부(한석규 분)’와 흉부외과 펠로우 2년차 ‘차은재(이성경 분)’, ‘서우진(안효섭 분)’이 만나 진짜 낭만을 찾아가는 스토리다. 6일 저녁 9시 40분 첫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