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배우 한지선, 손산, 권소현이 세상에 없던 꿀잼 비서 군단으로 변신해 새콤달콤 로맨스에 알콩달콩 에너지를 불어넣는다.

 

로코 남신 김영광, 핫 신예 진기주의 상큼한 조합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연출 이광영, 극본 김아정)에 한지선(모하니 역), 손산(구명정 역), 권소현(하리라 역)이 비서 군단으로 합류한다.

 

‘초면에 사랑합니다’의 주요 배경인 T&T 모바일의 비서직을 맡는 세 사람은 갑(甲) 중의 갑(甲) 상사를 모시는 을(乙)의 비애를 리얼하게 그려내며 차진 웃음을 선사한다고.

먼저 톡톡 튀는 풋풋함의 소유자 신예 한지선은 T&T 모바일의 대표이사 심해용의 비서 ‘모하니’로 변신한다. ‘모하니’는 비서들 사이에서 유일하게 ‘정갈희’를 이해해주는 포용력 있는 인물로, 새콤달콤 로맨스에 밝은 기운을 더한다.

 

매 작품마다 인상적인 연기로 임팩트를 남기는 손산은 비서들의 맏언니이자 모든 면에서 당당하지만 외모는 자신이 없는 ‘구명정’ 역을 맡았다. 손산이 어떤 맛깔스러운 열연으로 씬 스틸 장면을 탄생시킬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권소현이 연기할 비서 ‘하리라’는 사람들의 의견에 이리저리 쉽게 휩쓸리는 팔랑귀를 가진 인물이다. 데뷔 전 다양한 드라마에서 아역으로 활동했으며, 스크린에서도 두각을 보인 권소현의 명랑하고 발랄한 매력이 안방극장을 광대 미소 짓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들 비서 군단은 각자의 에피소드와 쿵짝 케미를 통해 공감지수를 높이고 재미를 배가시킬 예정이다.

 

김영광, 진기주, 김재경, 무진성의 싱그러운 청춘 배우들과 참신하고 탄탄한 명품 조연 라인업을 완성한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오는 5월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제이와이드컴퍼니, 스타빌리지엔터테인먼트, 더씨엔티 제공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