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쌉니다 천리마마트’의 개업을 축하하는 특별출연 라인업이 공개됐다.

20일 첫 방송되는 tvN 새 금요극 ‘쌉니다 천리마마트’에는 이유진·우현·김연자·김재화·김규삼 작가가 특별출연한다.

드라마 ‘SKY캐슬’로 김병철과 인연을 맺은 배우 이유진이 정복동의 아들 복상태 역으로 등장, 부자 호흡을 맞춘다. 연기력과 개성 모두 갖춘 배우 우현은 경기도 봉황시에 출마한 국회의원 김치아 역을 맡았다. 천리마마트를 골칫덩이로 여기는 그의 유세 현장에는 가수 김연자가 출연해 시청자들의 흥을 돋울 예정. 여기에 색깔있는 연기를 보여주는 배우 김재화는 정복동의 아내 역을, 원작 웹툰 작가 김규삼 또한 DM그룹 이사진으로 등장하며 다채롭게 극을 빛내줄 전망이다.

제작진은 “모두가 기다려온 ‘쌉니다 천리마마트’가 드디어 오늘(20일) 밤 영업을 개시한다. 첫 방송에서는 서로 다른 목표를 가진 정복동과 문석구가 만나 180도 뒤바뀔 천리마마트의 새로운 운명을 예고할 것”이라 귀띔했다. 또한 “금요일 밤, 시원한 웃음과 인간미 넘치는 따뜻한 이야기로 지치고 힘든 시청자 여러분의 일상을 위로하고자 한다.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는 당부도 잊지 않았다.

‘쌉니다 천리마마트’의 원작은 다채로운 캐릭터들이 이끌어가는 재기발랄한 이야기로 연재 당시 누적 조회수 11억 뷰라는 경이적인 기록을 세우며 남녀노소 모두에게 많은 사랑을 받은 김규삼 작가의 동명 웹툰이다. ‘잉여공주’, ‘배우학교’, ‘SNL코리아’, ‘막돼먹은 영애씨’ 등 예능과 드라마를 넘나들며 개성 넘치는 작품을 만들어온 백승룡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20일 오후 11시 tvN에서 첫 방송된다.

이아영 기자 lee.ayoung@jtbc.co.kr

 

[원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