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공민정이 MBC 에브리원 새 드라마 ‘제발 그 남자 만나지 마요’ 출연을 확정했다.

올 하반기에 첫 방송될 ‘제발 그 남자 만나지 마요’는 사랑은 하고 싶지만 오답은 피하고 싶은 주인공이 ‘조상신’이라는 AI 냉장고를 만들어 내며 펼쳐지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극 중 공민정은 펠리컨 전자 앞 카페 사장 탁기현 역을 맡았다. 공민정은 남의 일에 크게 관심이 없고 쓸데 없는 말을 잘 하지 않는 성격의 탁기현으로 분해, 카페를 아지트 삼아 자주 들리는 송하윤과 절친 케미스트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공민정은 드라마 ‘아는 와이프’, ‘야식남녀’와 영화 ’82년생 김지영’, ‘이장’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하반기에는 주연을 맡은 독립영화 ‘좀비 크러쉬: 헤이리’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여기에 ‘제발 그 남자 만나지 마요’까지 출연 소식을 전하며 열일 행보를 예고했다.

원문링크